즐겨찾기 추가최종편집 8.21(수) 17:40
 
소개 CEO 인사 오시는 길 광고문의 구독신청

'대한민국 대표축제'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30일 개막
2019. 08.21(수) 17:40확대축소
【목포=뉴시스】박상수 기자 = 오는 30일부터 9월1일까지 목포로데오광장과 마인계터 등 목포원도심 일대에서 열리는 ‘제19회 목포세계마당페시티벌’ 포스터. 2019.08.08. (사진=극단갯돌 제공) photo@newsis.com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30일 ‘팡파르’

전국예술축제 중 가장 우수 평가

원도심 일대서 열려 대중성 인기

목포정체성 다룬 프로그램 호평

해외공연 10개국 12팀 등 다채





극단갯돌(대표 문관수)은 ‘제19회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이 오는 30일부터 9월1일까지 목포로데오광장, 마인계터 등 목포원도심 일대에서 개최된다고 13일 밝혔다.

극단갯돌이 주관하고 사)세계마당아트진흥회(이사장 박석규)가 주최하는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은 전국예술축제 중 가장 우수한 사례로 전문가들로부터 평가받고 있다.

올 축제는 개폐막놀이, 해외공연 10개국 12팀, 국내 60여팀, 목포로컬스토리 4선, 참여행사 5종 등 마당에 걸맞는 잔치프로그램들이 펼쳐진다.

개막놀이는 목포에서 일어난 4·8만세운동을 기념해 ‘별난 만세’로 축제의 문을 연다.

개막놀이는 목포의 근대시민을 스토리텔링 한 4m높이의 근대시민 거대인형 4인을 제작해 공개된다.

근대시민 거대인형은 양동 육거리 허씨, 죽교동 욕쟁이할미, 오거리 단벌신사를 가상으로 스토리텔링 했다.

거대 인형에 눈을 뜨게 하는 점안식을 비롯해 옥단이 만세춤, 시민오토바이 만세굿, 4·8시민 코스튬, 웃기는 만세싸움, 백색지우개싸움, 공중퍼포먼스 등 별나고 재미있는 개막놀이로 시민들과 함께 한다.

해외공연은 중국, 볼리비아, 아제르바이잔, 몽골, 베트남 등의 민속음악과 필리핀, 말레이시아, 캐나다, 브라질 등의 춤과 서커스가 펼쳐진다.

이번 해외공연은 축제 사전홍보 행사인 ‘프레 세계마당페스티벌’을 섬의 날 국가제정일 기념 썸페스티벌과 연계해 9일과 10일 이틀에 걸쳐 먼저 삼학도에서 진행됐다.

국내공연은 영국 등 세계 20개국에서 호평과 찬사가 쏟아진 현대무용단 모던테이블의 ‘다크니스 품바’를 비롯해 한국 최초 무언탈놀이인 강릉단오제보존회의 ‘강릉관노가면극’, 전통문화를 현대적 락으로 회생시킨 고구려밴드의 아리락콘서트가 펼쳐진다.

또 목포의 환상적인 미래를 담아 낸 프로젝트 날다의 ‘공중 퍼포먼스’, 영국에딘버러축제에서 최고의 영애를 누린 국악그룹 타고의 ‘원스트링즈’ 등 60여 공연이 다채롭고 흥미진진하게 마당을 누빈다.

‘목포로컬스토리’ 프로그램은 해를 거듭할수록 시민들의 인기와 목포정체성을 살리고 있는 프로그램으로 평가받고 있다.

올 해는 고하도 감화원터, 조선미곡창고, 양동교회, 대반동 방파제 4곳에서 열린다.

축제를 지휘하고 있는 손재오 예술총감독은 “축제를 즐기는 고정관객이 많이 확보됨에 따라 내년 20주년에는 더욱 새로운 공간과 질적인 프로그램으로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은 2015년 문광부 주최 ‘대표공연예술제 관광자원화 사업’에 선정돼 최우수축제 등급을 받았으며, 6년 연속 ‘지역대표공연예술제’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룩했다.목포=박만성기자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cms20@srb.co.kr
회사소개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구독신청

제호 : 아트PLUS 등록번호 : 광주 다 - 00259 등록일 : 2013. 9. 18. | 발행.편집인 : 장인균 문의메일 : mdart@mdart.co.kr 웹메일

61234 광주 북구 제봉로 324 (중흥동, SRB빌딩) (주)SRB무등일보 제보 및 문의 062-606-7737(代) 팩스 062-382-0440 Copyright ⓒ mdart.co.kr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 의 사전 허가없이는 기사와 사진을 무단전재 복사를 금합니다